여자친구→솔로...유주 "앨범 소장가치 있는 가수 될 것"(종합)

가요 2022-01-18 16:14
이미지 확대 보기
여자친구→솔로...유주 "앨범 소장가치 있는 가수 될 것"(종합)
AD
여자친구 출신 유주가 그룹 활동 종료 후 1년 2개월 만에 솔로 아티스트로 홀로서기에 나선다.

오늘(18일) 오후 가수 유주는 솔로 앨범 'REC.'를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유주는 "첫 솔로 미니앨범을 준비하면서 새로운 것들을 많이 겪었다. 신선하면서 설레기도, 긴장되기도 한다. 이번 앨범의 많은 부분에 참여했는데 어떤 반응으로 이어질지 궁금하다"고 밝혔다.

또 새 앨범에 대해 "모든 녹음과 녹화가 시작할 때 빨간 불빛이 켜지는데 그 순간에만 느낄 수 있는 좋은 긴장감을 담은 앨범이다. 타이틀곡 '놀이'는 경쾌한 반주와 애절한 가사가 상극의 조화를 이루는 매력적인 곡"이라고 소개했다.

직접 타이틀곡 '놀이' 작사에 참여한 유주는 "작사를 할 때는 '척'을 하려 하지 않는걸 신경썼다"라고 말했다. 킬링 포인트는 '거침없는 유주'다. 그는 "'놀이'라는 단어가 장난스럽고 유쾌하지만 사람간 관계에 대입하면 가볍고 허무하다는 느낌이 들더라. 반대되는 의미를 잘 조합했다"고 덧붙였다.

'솔로 가수 유주'에 대해 그는 "한 곡을 하더라도 내 영혼을 몇 조각 담아서 향기 나는 음악을 하고 싶다고 생각했다. 작업할 때 내 음악 안에서는 최대한 솔직해보자고도 생각했다"고 말했다.

유주는 "이번 앨범은 나를 조금 더 알게 된 앨범"이라고 말했다. 그는 "사람들은 각자 다양한 생각을 가지고 살아가는데 일부만 꺼내서 보여준다. 나도 그랬던 것 같다. 내가 이런 사람이라는 걸 앨범을 통해 알아가고 있다. 앞으로도 하나씩 꺼내보이는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라고 설명했다.

유주는 "성과나 성적에 대해 생각은 해봤지만 그것만 생각했다기 보다 나에게 소중한 앨범인 만큼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았으면 좋겠다는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특히 "앞으로 소장가치가 있는 앨범을 작업하는 가수가 됐으면 좋겠다는 소망이 있다. 무엇보다 그 앨범에 있는 곡들로 팬분들과 오래 오래 함께 하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강조했다.

유주 솔로 앨범 'REC.'는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사진=커넥트엔터테인먼트]

YTN star 공영주 (gj920@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