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과 박원장' 이서진 "민머리 캐릭터, 왜 내게 왔나 생각…분장 2시간"

방송 2022-01-18 14:59
이미지 확대 보기
\'내과 박원장\' 이서진 "민머리 캐릭터, 왜 내게 왔나 생각…분장 2시간"
AD
배우 이서진이 민머리 분장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티빙 오리지널 '내과 박원장' 제작발표회가 오늘(18일) 오후 2시 티빙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됐다. 연출을 맡은 서준범 감독과 배우 이서진, 라미란, 차청화, 서범준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눴다.

'내과 박원장'은 1도 슬기롭지 못한 초짜 개원의의 ‘웃픈’ 현실을 그려낸 메디컬 코미디다. 진정한 의사를 꿈꿨으나 오늘도 파리 날리는 진료실에서 의술과 상술 사이를 고민하는 박원장(이서진 분)의 적자탈출 생존기를 그린다.

이서진은 이 작품에서 코믹 연기의 진수를 보여준다. 지난 14일 공개된 1회에서 이서진은 민머리인 박원장의 모습을 공개해 시선을 강탈했다. 아내 사모림(라미란 분)과 내과 사람들간의 코믹 케미로 첫 방송부터 화제몰이에 성공했다.

이서진은 "원래부터 코미디를 좋아했고, 제가 어릴 때는 콩트 코미디가 대세였다. 심영래씨가 톱이었다. 코미디는 항상 하고 싶다는 생각을 갖고 있었는데 늘 로맨틱 코미디 제의만 많이 받았다. 저는 정통 코미디를 좋아하는데 이번에 하게됐다"며 기쁨을 드러냈다.

이에 적극적으로 캐릭터 표현을 위해 임했다고. 그는 "사실 웹툰은 못봤었는데 보니까 민머리라 처음에는 왜 나한테 보냈나 하는 생각했다. 잘못 온 게 아닌가 싶어서 만나서 이야기를 해보고 싶었다. 그런데 미팅하러 갔더니 감독님은 꼭 민머리일 필요는 없다고 했다"고 밝혔다.

오히려 이서진이 제안을 했다고. 그는 "설정을 다 바꿀수는 없고 상징적인 모습은 보여줘야 할텐데 분장은 한번 나와야 하는 것 아니냐고 하니까 갑자기 자기도 그렇게 생각했다면서 말을 바꾸더라. 그래서 한 번 하기로 한 걸 몇 번씩 하라고 했다"고 폭로했다.

또 이서진은 "(민머리) 분장에 총 2시간 정도가 걸린다. 그래서 분장 해보고 괜히 한다고 했다 생각도 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내과박원장'은 지난 14일 오후 4시 티빙을 통해 1, 2회가 공개됐으며 매주 금요일 2회차를 공개한다.

[사진출처 = 티빙]

YTN star 강내리 (nrk@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