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150,238명완치 141,816명사망 1,996명
1차 접종 14,233,045명접종률 27.7%

[Y이슈] 서예지 “믿어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두 달 만에 팬들과 소통

방송 2021-06-11 17:00
이미지 확대 보기
[Y이슈] 서예지 “믿어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두 달 만에 팬들과 소통
AD
배우 서예지가 김정현 가스라이팅 의혹을 비롯해 학력 위조 등 다양한 논란에 휩싸인 지 두 달 만에 팬들과 소통을 시도했다.

11일 오후 서예지 팬카페와 팬갤러리에는 미국의 유명 만화 '피너츠'의 한 장면이 올라왔다. 사진 속에는 "믿어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기분 좋은 일일 거야"라고 말하는 만화 속 주인공 찰리 브라운의 모습이 담겼다. 팬카페 관계자는 서예지가 직접 게시물을 올려 달라고 요청했음을 덧붙였다.

서예지는 과거 연인인 김정현을 조종했다는 의혹을 시작으로 학력 위조 의혹, 학창 시절 학교 폭력 의혹, 스태프 갑질 의혹 등 다양한 논란에 휩싸였던바, 자신을 믿어주는 팬들을 향해 감사 인사를 전한 것으로 보인다.
이미지 확대 보기

[Y이슈] 서예지 “믿어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두 달 만에 팬들과 소통

서예지가 팬들에게 근황을 전한 것은 각종 논란이 불거졌던 두 달 만이다.

앞서 지난 4월 서예지는 과거 연인이었던 김정현이 다른 여성 스태프와 인사를 나누지 못하도록 요구하거나, 상대 여성 배우와 스킨십 장면을 삭제하도록 했다는 ‘가스라이팅’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서예지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는 "논란이 된 내용대로 드라마의 주연 배우가 누군가의 말에 따라 본인의 자유 의지 없이 그대로 행동한다는 것은 상식적으로 납득하기 어렵고, 한 배우가 어떠한 의지를 갖지 않고 연기와 촬영을 진행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란 입장을 전했다. 또한 학력 위조, 학교 폭력, 갑질 의혹 등에 대해서 사실 무근이라고 반박했다.

하지만 논란은 계속해서 확산했고 서예지는 영화 ‘내일의 시간’ 시사회 홍보를 비롯해 인기상 수상자로 선정된 제57회 백상예술대상에도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OSEN]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