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88,120명완치 79,050명사망 1,576명
검사 누적 6,510,988명

JTBC 측 "요아리, 학폭 의혹 부인...사실관계 파악 중" (공식)

가요 2021-02-08 16:51
JTBC 측 "요아리, 학폭 의혹 부인...사실관계 파악 중" (공식)
AD
JTBC '싱어게인'에 출연 중인 가수 요아리(본명 강미진)가 과거 학폭(학교폭력) 가해자로 지목된 가운데, JTBC 측이 입장을 밝혔다.

8일 JTBC 관계자는 YTN Star에 "본인 확인한 바로는 사실이 아니라고 한다"라면서 "정확한 사실관계는 제작진도 파악 중이다"라고 말했다.

지난 7일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싱어게인 톱6 일진 출신 K양'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K양은 일진 출신이다. 집안 사정으로 중학교를 자퇴한 것이 아니라 애들 때리고 사고 쳐서 자퇴한 것이다. 같은 학교 다니고, 같은 동네 사람들은 모르는 사람이 없다. 뻔뻔하게 TV에 나와서 노래하는 것 보니 여전하다. 과거 자기가 했던 행동들은 다 잊고 사는지가 궁금하다. 학교폭력 당했던 사람들은 이가 갈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K를 향해 "네가 한 행동들 대중 앞에 사과해라. 네가 함부로 해도 된다 생각했던 사람들한테 모두 사과하라"라고 요구했다.

A씨는 K의 이름을 언급하지 않았으나 누리꾼들은 글을 토대로 K가 요아리라고 추측했다. 또한 A씨는 요아리와 같은 중학교 졸업 앨범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이 글은 현재 삭제됐지만, 논란은 일파만파 커졌다.

무엇보다 요아리는 '싱어게인'에서 톱(TOP)6에 선정돼 오늘(8일) 생방송 무대를 앞둔 상황이다.

이날 '싱어게인' 파이널 라운드가 생방송으로 펼쳐진다. 요아리를 비롯해 이소정, 이정권, 정홍일, 이승윤, 이무진은 최종 우승자 자리를 두고 파이널 라운드 무대에서 치열한 경합을 벌일 예정이다.

JTBC와 '싱어게인'을 공동 제작·편성한 디스커버리 코리아는 "'싱어게인' 출연자와 관련해 현재까지 변동 사항은 없다"라고 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JTBC]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