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신작 '우리의 하루', 프랑스 칸 이어 북미 시장 진출

문화 2023-05-26 11:14
이미지 확대 보기
홍상수 신작 \'우리의 하루\', 프랑스 칸 이어 북미 시장 진출
홍상수 감독 ⓒOSEN
AD
홍상수 감독의 신작 ‘우리의 하루’가 북미 극장에서 관객과 만난다.


영화계에 따르면 최근 미국 뉴욕 소재 영화 배급사 시네마길드는 최근 ‘우리의 하루’의 북미 판권을 확보했다. 홍 감독의 30번째 장편영화인 ‘우리의 하루’는 현재 프랑스에서 열리고 있는 제76회 칸국제영화제 감독 주간 폐막작으로 초청받은 작품. 그는 이 작품을 통해 통산 12번째 칸 영화제 진출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영화는 이미 프랑스, 스페인, 그리스 등에 판권이 판매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지 확대 보기

홍상수 신작 '우리의 하루', 프랑스 칸 이어 북미 시장 진출
영화 '우리의 하루' 스틸컷

북미 판권을 확보한 시네마길드는 지금까지 ‘밤의 해변에서 혼자’, ‘북촌 방향’, ‘강변호텔’, ’도망친 여자’, ’당신자신과 당신의 것’, ‘당신 얼굴 앞에서’ 등 다수의 홍상수 감독 영화를 북미 극장가에 소개해 왔다.

시네마길드 피터 켈리 회장은 “홍상수 감독의 풍부한 작품 세계는 우리에게 웃음을 선사할 뿐만 아니라 살아 있다는 것의 의미에 대해 생각하게 한다”라며 홍 감독에 대한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한편 ‘우리의 하루’는 올해 하반기 국내 개봉을 앞두고 있다.

YTN 김성현 (jamkim@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AD
D-48
민심 2024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에디터 추천뉴스
AD
Y녹취록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