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또 터진 연예인 실내 흡연 논란…이번엔 블랙핑크 제니

2024.07.09 오전 09:23
이미지 확대 보기
또 터진 연예인 실내 흡연 논란…이번엔 블랙핑크 제니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AD
걸그룹 블랙핑크의 멤버 제니가 실내에서 전자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포착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8일 온라인 커뮤니티와 소셜미디어 상에는 제니가 스태프에게 메이크업과 헤어 손질을 받는 와중에 실내 흡연을 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영상이 공개됐다.


이 영상은 지난 2일 제니의 유튜브 채널 ‘제니루비제인 오피셜(Jennierubyjane Official)’에 올라온 ‘어 모멘트 인 카프리 위드 제니(A Moment in Capri with Jennie)’ 게시물 속 한 장면이다. 문제의 장면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해당 영상에서 제니는 스태프에게 둘러싸인 채 메이크업 및 헤어 손질을 받고 있다. 이때 제니는 전자담배로 추정되는 물건을 입에 문 뒤 연기를 내뿜었다. 스태프의 얼굴에 이 연기를 내뿜는 듯한 모습이 담겨 더욱 논란에 불을 지폈다.

한편, 국내 연예인들의 실내 흡연 논란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먼저 배우 지창욱은 한 드라마 촬영장 리허설 현장에서 흡연을 한 모습이 포착됐으며, 가수 미노이는 앨범 작업실에서 흡연하는 모습이 공개되어 비판을 받았다.

이 밖에도 NCT 해찬, EXO 디오 등도 실내 흡연으로 인해 곤욕을 치른 바 있다.

YTN 곽현수 (abroad@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6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1,802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2,25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