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틴탑 측 "캡, 부적절한 언행 반성…재계약 논의는 추후에" [공식입장]

2023.05.09 오후 05:04
이미지 확대 보기
틴탑 측 "캡, 부적절한 언행 반성…재계약 논의는 추후에" [공식입장]
사진출처 = 캡 인스타그램
AD
라이브 방송 중 욕설, 흡연 등으로 눈살을 찌푸리게 했던 그룹 틴탑의 캡(C.A.P) 씨 측이 사과했다.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9일 "캡의 라이브 방송 중 부적절한 언행에 대해 팬분들을 비롯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캡은 부족한 모습을 보였다는 것에 크게 반성하며 깊이 뉘우치고 있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당사 역시 아티스트 관리 미흡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며 "이와 같은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겠다. 소속 아티스트의 경솔한 행동에 실망하셨을 많은 분께 깊은 사과의 말씀 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틴탑의 7월 활동 불참, 전속 계약 만료 등을 시사한 캡 씨의 돌발 발언에 대해서는 "재계약 관련해서 틴탑 활동이 끝난 뒤 논의하기로 했던 부분이다. 해당 사안은 추후 말씀드리도록 하겠다"며 말을 아꼈다.

끝으로 소속사는 "틴탑의 컴백을 기다려 주신 팬분들을 위해 좋은 음악과 무대로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8일 캡 씨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 도중 욕설, 흡연 등으로 인해 일부 팬들에게 지적을 받았다.

그러나 캡 씨는 "내 방송을 보지도 않던 사람들이 틴탑 컴백한다고 하니까 갑자기 와서 이러면 안 되는 거 아니냐고 XX하는 게 솔직히 싫다"며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고, "컴백을 안 할까도 생각하고 있다. 어차피 계약이 7월에 끝난다"고 말하기도 했다.

틴탑은 오는 7월 3년 만의 컴백 활동을 앞두고 있다.

YTN 오지원 (bluejiwon@ytn.co.kr)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9,013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9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