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이슈] 조민아 '이혼 소송' 후폭풍...'진격의 할매' 휴방(종합)

Y이슈 2022-07-06 10:50
이미지 확대 보기
[Y이슈] 조민아 \'이혼 소송\' 후폭풍...\'진격의 할매\' 휴방(종합)
AD
'진격의 할매' 측이 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 씨 편 방송을 보류했다.

지난 5일 채널S '진격의 할매'는 결방했다. 채널S 측은 이날 "조민아씨 남편이 관련 보도를 금지하는 사전신청을 했다. 법원에서 결정이 나지 않았지만, 내부 논의 끝에 휴방을 결정했다. 대체 프로그램을 편성할 예정"이라며 "8일 심리 결과가 나오면 방송 여부를 판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신 '다시 갈 지도' 12회 재방송이 편성됐다.

조민아 씨는 최근 '진격의 할매' 녹화에서 "싱글맘으로 살아가려고 하는데 겁이 난다"고 토로했다. "여기서 처음 말한다"며 "힘든 걸 얘기하면 무너져 내릴까 봐 지인들과도 연락을 끊고 지냈다"고 설명했다.

갓 돌이 지난 아들을 향한 사랑도 드러냈다. 조민아 씨는 "사실 몸이 좋지 않아 결혼도 안 하려고 했다"며 "임신도 기적적으로 했는데, 사실 병원에서도 '자연분만은 위험할 수 있다'며 말렸다"고 말했다. "레이노 증후군이라는 자가면역질환을 가지고 있다. 일반적으로 '수족냉증' 증상과 비슷하다고 많이 알고 있는데, 손가락과 발가락 혈관의 이상으로 순환이 잘 안 되고 면역력이 거의 없다"면서도 "내가 아이를 낳고 나서 같은 질환을 가진 분들이 '아이를 가질 용기를 얻었다'고 했다"며 덧붙였다.

앞서 조민아 씨는 지난 2020년 헬스트레이너 이모 씨와 결혼했고 지난해 6월 아들 강호 군을 낳았다. 그러나 최근에는 SNS에 가정 폭력을 암시하는 글을 수차례 남겼다. 조민아 씨의 법률대리인 법률사무소 로플 박성미 변호사는 지난달 29일 "남편과의 이혼을 위한 소송절차를 진행하기 위해 서울가정법원에 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에 이모 씨 측은 일방적 보도에 법적대응을 예고한 상태다. 이모 씨 측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가족 엄경천 변호사는 지난 4일 "조민아의 주장을 보도한 일부 언론사 등에 대해 보도를 금지하는 사전 처분 신청을 했다"고 알린 바 있다.

[사진=채널S]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winte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