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수지·박보검 '원더랜드' 탄생 비하인드…"김태용 감독 영상통화에서 영감"

2024.05.17 오전 09:04
이미지 확대 보기
수지·박보검 '원더랜드' 탄생 비하인드…"김태용 감독 영상통화에서 영감"
AD
6월 5일 개봉을 앞둔 영화 '원더랜드'가 작품의 탄생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영화 '원더랜드'는 죽은 사람을 인공지능으로 복원하는 영상통화 서비스 '원더랜드'를 통해 사랑하는 사람과 다시 만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연출을 맡은 김태용 감독은 평소 자주 이용하던 영상통화에서 '화면 너머에 있는 사람은 실재하는 것일까'라는 의문과 함께 '원더랜드'에 대한 영감을 받았다고 밝혔다.


김 감독은 "핸드폰 화면 너머의 사람이 실재하는 건지 의문이 들 때가 있다. 세상을 떠난 사람들도 다른 세계에 존재한다고 믿는다면, 그 관계는 지속될 수도 있지 않을까"라는 영화적 상상력으로 영화 속 '원더랜드' 서비스에 대한 아이디어를 떠올렸다고 후일담을 전했다.

'원더랜드'는 뇌과학자 김대식 교수가 자문으로 참여해 시나리오 단계부터 '원더랜드' 세계관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기여했다. 김 교수는 "한국에서 최초로 만들어지는 AI에 관한 영화에 참여할 수 있어서 기뻤다. AI와 함께 살아갈 세상은 이미 시작되었고 변화된 세상을 살아가는 관객들이 쉽게 이해하고 적응할 수 있도록 영화를 통해 도움이 되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렇게 탄생한 '원더랜드'를 중심으로, 가상 세계 속 AI 캐릭터와 현실 속 캐릭터들의 교감을 통한 사연이 더해져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스토리로 거듭날 수 있었다고. 이를 통해 김태용 감독은 삶과 죽음 사이, 소중한 사람과의 이별을 마주한 인물들의 다양하고 복잡한 감정과 이를 극복해 나가는 과정을 섬세하고 따뜻하게 그려낼 수 있게 됐다.

영화 '원더랜드'는 6월 5일 극장 개봉한다.

[사진출처 =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YTN 강내리 (nrk@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9,013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9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