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가수 방실이, 향년 61세로 별세

2024.02.20 오후 01:43
이미지 확대 보기
가수 방실이, 향년 61세로 별세
사진 =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AD
가수 방실이(본명 방영순) 씨가 세상을 떠났다.


오늘(20일) 가요계에 따르면, 방 씨는 이날 오전 인천 강화군에 위치한 한 요양병원에서 향년 61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빈소는 인천 강화군 참사랑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방 씨는 지난 1985년 서울시스터즈 멤버로 가요계에 데뷔했고, 1990년 솔로로 전향했다. 그간 '첫차' '서울탱고' '뭐야 뭐야' 등 다수의 히트곡으로 사랑받았다.

지난 2007년 뇌경색으로 쓰러진 후 17년간 투병 생활을 했던 방 씨는 지난 2022년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YTN 오지원 (bluejiwo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6,970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02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