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보이스피싱 실화 '시민덕희' 이탈리아 영화제 초청…"시의적절한 이야기"

2024.02.14 오후 01:54
이미지 확대 보기
보이스피싱 실화 '시민덕희' 이탈리아 영화제 초청…"시의적절한 이야기"
영화 '시민덕희'의 배우 공명·라미란 ⓒOSEN
AD
입소문 속에 150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 '시민덕희'가 이탈리아 우디네극동영화제 경쟁 섹션에 초청됐다.


'시민덕희'가 이탈리아 우디네에서 열리는 제26회 우디네극동영화제 경쟁 섹션에 초청됐다. 이탈리아 우디네극동영화제는 다양한 아시아 영화를 전 세계에 소개하는 유럽 최대 규모의 영화제로 그간 한국 영화로는 '올빼미', '모가디슈',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남산의 부장들', '독전' 등 작품성과 흥행성을 갖춘 영화들이 소개된 바 있다.

우디네극동영화제 집행위원장 사브리나 바라체티는 “'시민덕희'는 훌륭하게 극화된 실제 사건 기반의 영화로, 탁월한 스릴과 유머뿐 아니라 승리의 기쁨을 통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공감하기 쉽고 시의적절한 이 이야기가 전 세계 관객들에게 닿을 것이라 믿는다”라고 초청 이유를 밝혔다. 영화의 연출을 맡은 박영주 감독은 우디네극동영화제에 참석할 예정이다.

한편 '시민덕희'는 보이스피싱을 당한 평범한 시민 ‘덕희’(라미란 분)에게 사기 친 조직원 ‘재민’(공명 분)이 구조 요청을 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지난 2016년, 경기도 화성에서 작은 세탁소를 운영하던 김성자 씨가 보이스피싱 사기를 당한 뒤 직접 나서 범죄 조직을 검거하는데 기여한 실화를 바탕으로 했다.

당시 김성자 씨는 경찰 대신 조직원을 설득해 범죄 조직의 총책임자의 인적 사항과 은신처 정보, 사무실 주소와 피해자 명부 등 핵심 증거자료를 확보했다. 김 씨가 제공한 단서로 경찰은 닷새 만에 보이스피싱 조직원들을 검거했으나, 경찰은 김 씨에게 검거 소식을 알리지 않고 최대 1억 원의 신고보상금도 누락된 사실이 알려지며 대중의 공분을 산 바 있다.

YTN 김성현 (jamkim@ytn.co.kr)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6,970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02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