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지, 목 쉰 ♥︎박지성 걱정..."누가 카타르에 따뜻한 물 좀"

방송 2022-11-25 08:35
이미지 확대 보기
김민지, 목 쉰 ♥︎박지성 걱정..."누가 카타르에 따뜻한 물 좀"
AD
축구 국가대표 출신 박지성 씨의 아내이자 전 아나운서 김민지 씨가 월드컵 중계로 목이 쉰 남편을 걱정했다.

지난 24일 김민지 씨는 “4연속 중계에 남편 목이 많이 쉬었네유. 누가 카타르에 따순 물 좀..”이라고 했다.

이와 함께 김민지 씨는 박지성 씨와 함께 카타르에서 월드컵 중계를 하고 있는 방송인 배성재 씨에게 메시지를 보낸 것을 공개했다.

김민지 씨는 배성재 씨에게 “아휴 너무 잘하네요. 셋이 너무 좋네”라며 “남편 따뜻한 물 좀 마셔야...남편 따순 물 좀 주세요”라고 했다. 이에 배성재 씨는 “미지근한 물 멕인다”고 했다.

한편 박지성, 배성재, 이승우 씨는 SBS에서 카타르 월드컵 중계를 하고 있다.

[사진=김민지 SNS]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