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수억 외제차 박았는데 "괜찮다" 대인배 차주, '알고보니 연예인'

2023.09.06 오후 05:42
background
AD
배우 겸 가수 김민종 씨가 접촉사고 피해에도 사려 깊은 처신을 보여줘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1일 서울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롤스로이스와 접촉 사고를 낸 40대 여성 A씨는 바로 사진을 찍어 차주에게 알렸고, 뜻밖의 말을 들었습니다.

사고 부위를 살펴본 차주가 "괜찮다. 연락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오히려 A씨를 안심시켰기 때문인데요. 차주는 "알아서 수리할 수 있는 부분"이라며 수리비도 요구하지 않았습니다.

A씨는 이후 해당 차주가 김민종 씨라는 것을 알게 됐고, 이 같은 사실을 언론을 통해 알렸습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너무 멋있다", "품격이 느껴진다", "이런 건 널리 알려야 한다"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YTN 이새 PD (ssmkj@ytn.co.kr)
YTN 최보란기자 (ran613@ytn.co.kr)

이새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6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1,802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2,257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