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김연아 먼저?"...블랙핑크 지수 해외 팬들 뿔났다

Y이슈 2023-05-30 11:02
이미지 확대 보기
"왜 김연아 먼저?"...블랙핑크 지수 해외 팬들 뿔났다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사진=디올 뷰티)
AD
이미지 확대 보기

"왜 김연아 먼저?"...블랙핑크 지수 해외 팬들 뿔났다
블랙핑크 지수 (사진=디올 뷰티)

그룹 블랙핑크 지수 씨와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씨의 팬들이 사진 순서로 설전을 벌였다.

28일 디올 뷰티 측은 공식 인스타그램에 최근 서울 성수동에서 팝업스토어 행사 사진을 게재했다.

게시물에는 로컬 앰배서더인 김연아 씨의 사진이 첫 번째, 글로벌 앰배서더인 지수 씨의 사진이 두 번째 페이지에 담겨 있었다. 두 사람 모두 디올의 앰버서더로서 앞선 팝업스토어에 방문했다. 또 그룹 2PM 겸 배우 이준호, 그룹 뉴진스 해린, 배우 정해인 씨 사진이 차례로 담겼다.

그런데 지수 씨의 해외 팬들은 "글로벌 앰버서더가 두 번째 슬라이드에 있냐", "글로벌 앰버서더 사진을 다른 사람 뒤에 두나. 디올은 이런 식으로 일하나" 등 항의 댓글을 달았다.

이에 "김연아를 모르나? 세계 챔피언", "블링크(BLINK, 팬덤명)들, 연느는 건드리지 마", "본인들이 좋아하는 스타가 첫 번째 사진에 배치 안 되었다고 다른 모델들을 깎아내려서는 안 된다" 등 반박 댓글도 이어졌다.
이미지 확대 보기

"왜 김연아 먼저?"...블랙핑크 지수 해외 팬들 뿔났다
디올 뷰티 SNS

이후 디올 뷰티 측은 지수 씨의 모습이 담긴 사진과 영상을 연달아 게시했다. 디올 뷰티 측이 지수 씨 팬들의 의견을 반영한 것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한편 김연아 씨는 지난 2021년 디올 로컬 앰버서더로 발탁됐다. 지수 씨는 2020년 1월 디올 로컬 앰버서더, 2021년 3월부터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 중이다.


YTN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