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크리스토퍼 놀란 신작 '오펜하이머', 8월 15일 국내 개봉

2023.05.09 오후 03:19
이미지 확대 보기
크리스토퍼 놀란 신작 '오펜하이머', 8월 15일 국내 개봉
AD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신작 영화 '오펜하이머'가 8월 15일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영화 '오펜하이머'는 아이맥스 카메라로 촬영한 장대한 스릴러로, 관객들에게 세상을 구하기 위해 세상을 파괴할 위험을 감수해야 하는 수수께끼 같은 남자의 가슴 뛰는 역설 속으로 빠져들게 하는 작품이다.

무엇보다 '오펜하이머'는 '다크 나이트' 3부작, '인셉션', '인터스텔라', '덩케르크', '테넷'까지 매 작품 독보적인 연출력으로 전 세계를 사로잡으며 50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올리고 11개의 아카데미상과 2개의 최고 작품상을 받은 거장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신작이라는 점에서 기대를 모은다.

이번 작품은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작품 사상 가장 화려한 캐스팅을 선보일 전망이다. 놀란 감독과 여러 작품에서 호흡을 맞춰온 배우 킬리언 머피 씨가 J. 로버트 오펜하이머 역을 맡았고, 그의 아내이자 생물학자 겸 식물학자인 캐서린 키티 오펜하이머를 에밀리 블런트 씨가 연기한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씨는 미국 원자력 위원회 창립 위원인 루이스 스트라우스 역을 맡았고, 맷 데이먼 씨가 맨해튼 프로젝트의 책임자인 레슬리 그로브 주니어 장군을, 플로렌스 퓨 씨가 정신과 의사 진 타틀록을 연기한다. 이 외에도 조쉬 하트넷 씨, 라미 말렉 씨, 케네스 브래너 씨, 데인 드한 씨 등이 출연한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3분 분량이다. 제2차 세계대전을 종식시키기 위한 미국 정부의 비밀스러운 움직임을 숨 가쁘게 그려내며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J. 로버트 오펜 하이머는 미국의 모든 산업 역량과 첨단 기술을 집결시킨 '맨해튼 프로젝트'를 진두지휘하기 시작하는데, 어떤 결말을 불러올지 궁금증을 높인다.

[사진출처 = 유니버설 픽쳐스]

YTN 강내리 (nrk@ytn.co.kr)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5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59,013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598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