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
닫기
이제 해당 작성자의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닫기
삭제하시겠습니까?
이제 해당 댓글 내용을 확인할 수 없습니다

'미씽2', 오늘(31일) 마지막회 방송…'미씽즈' 뭉클 종영 소감 공개

2023.01.31 오후 01:26
이미지 확대 보기
'미씽2', 오늘(31일) 마지막회 방송…'미씽즈' 뭉클 종영 소감 공개
AD
tvN '미씽: 그들이 있었다2' 고수 씨, 허준호 씨, 이정은 씨, 안소희 씨, 김동휘 씨 그리고 하준 씨가 오늘(31일) 종영을 앞두고 입을 모아 '뜻깊은 작품'이었다고 말하며, 시즌1부터 2까지 한결같은 지지를 보내준 시청자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tvN 월화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연출 민연홍 이예림/극본 반기리 정소영/기획 스튜디오 드래곤/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 두프레임/이하 '미씽2')가 오늘(31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한다. 이 가운데 '미씽2' 측은 고수 씨, 허준호 씨, 이정은 씨, 안소희 씨, 김동휘 씨 그리고 하준 씨의 종영 소감과 함께 마지막 회 대본 인증샷을 공개해 종영의 아쉬움을 달래고 있다.

정의로운 생계형 사기꾼 '김욱' 역을 맡아 영혼 마을 3공단 주민들의 한을 풀어주기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맹활약을 펼친 고수 씨는 "'미씽' 시즌1에 이어 시즌2까지 대장정을 마무리하며 만감이 교차한다. 산 자와 망자 사이에서 소통하고 아우를 수 있는 김욱을 연기하면서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 한복판에 서 있었던 것 같았다"면서 "선후배 배우분들, 스태프분들, 작가님, 감독님까지 큰 울림을 줄 수 있는 '미씽'이라는 좋은 작품을 함께한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주위에 있을 법한 이웃의 이야기들에 귀 기울이고,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실종자분들을 기억하는 작품으로 남았으면 좋겠다"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와 함께 딸을 그리워하는 '장판석' 역을 맡아 애틋한 부성애로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만든 허준호 씨는 "시원섭섭하다. 시청자분들의 사랑으로 '미씽2'를 찍게 돼서 영광이었고, 매일매일이 소중했다. 배우, 스태프 모두 한마음 한 뜻으로 재미있게, 열심히 촬영한 드라마"라면서 "애청해 주신 시청자분들께 너무 감사하다. 앞으로도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드라마와 작품 만들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그런가 하면 영혼 마을 3공단의 터줏대감 '강선장(강은실)'으로 분해 정 많은 이웃집 이모 매력으로 마음을 따스하게 덥혔던 이정은 씨는 "'미씽2'를 아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하다"면서 "영혼 마을 3공단의 실종 영혼들을 떠나보낼 때마다 만감이 교차했다. 편안함과 안식을 주는 드라마를 만드는 것도 좋지만 뜻 깊은 드라마로 안방극장을 찾아간다는 것이 배우로서 굉장히 즐거운 일이었다. 앞으로도 더 좋은 작품으로 성실하게 찾아 뵙겠다"고 전했다.

또한 김욱, 장판석을 돕는 든든한 조력자 '이종아' 역을 맡아 브레인으로 맹활약을 펼치며 사건 해결에 짜릿함을 더한 안소희 씨는 "'미씽' 시즌1부터 시즌2까지 긴 호흡으로 촬영하며 더 와 닿고 더 많이 알게 된, 많은 실종자들의 사건과 사연을 작품을 통해 시청자분들께 조금이나마 전달할 수 있어 좋았고 뜻 깊었다"면서 "우리 모두에게도 일어날 수 있을 이 일들을 생각하고 기억하고 꾸준히 관심 가져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에 더해 3공단 미스터리의 중심 '오일용'으로 분해 극에 쫄깃한 긴장감과 온기를 불어넣은 김동휘 씨는 "마지막까지 '미씽2'를 시청해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촬영을 시작한 게 엊그제 같은데 달리고 달려 벌써 시청자분들과 작별 인사를 할 때가 되었다. 저희 드라마를 보시면서 재미와 감동을 조금이라도 느끼셨으면 좋겠다"면서 "'미씽'이 시청자분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 속에 시즌3, 시즌4로 계속 나아갈 수 있는 드라마가 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앞으로도 열심히 노력하고 고민하고 성찰하는 배우 김동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실종전담반 형사 '신준호' 역을 맡아 몸 사리지 않는 활약으로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은 하준 씨는 "시즌2를 진행한다는 반가운 소식에 전체 리딩을 한지가 얼마 전인 것 같은데 벌써 이별을 해야 하는 순간이 왔다"면서 "'미씽' 시리즈를 사랑해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하다. 여운이 참 많이 남는 작품이다. 시즌2를 임하며 더 큰 책임감과 사명감이 느껴졌다. 우리 주변에 실종자분들이 정말 많다는 것을 깨닫고, 작품으로나마 그분들께 관심을 가져 주십사 말씀드릴 수 있음에 감사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모두 건강하시고 사랑하는 사람들과 행복한 한 해가 되시길 진심으로 바란다. 더 열심히 갈고 닦아서 더욱 묵직하고 진정성 있는 연기로 찾아 뵐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3회에서는 오일용이 기적적으로 의식을 회복한 한편 김욱, 장판석, 이종아가 강선장의 기일을 챙겨주던 노부부의 냉동창고 안에서 강선장의 육신을 발견해 모두를 충격에 빠트렸다. 하지만 엔딩에서는 육신을 찾았음에도 승화하지 못하고 3공단을 지키는 강선장의 모습이 담긴 바.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미씽2'가 어떤 결말을 맺을지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tvN '미씽: 그들이 있었다2'는 사라진 사람들, 새로운 영혼 마을, 그들의 간절함에 오지랖 재발동한 '영혼 보는 콤비'의 판타지 추적극. 오늘(31일) 저녁 8시 50분에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사진제공 = tvN '미씽']

YTN 강내리 (nrk@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AD
AD

Y녹취록

YTN 뉴스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전체보기
YTN 유튜브
구독 4,400,000
YTN 네이버채널
구독 5,676,682
YTN 페이스북
구독 703,845
YTN 리더스 뉴스레터
구독 11,036
YTN 엑스
팔로워 361,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