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279,930명완치 252,038명사망 2,386명
1차 접종 34,977,073명접종률 68.1%

'팝 레전드' 빌리 조엘, "영감 받았다"는 BTS 뷔에 직접 화답

가요 2021-08-02 10:44
이미지 확대 보기
\'팝 레전드\' 빌리 조엘, "영감 받았다"는 BTS 뷔에 직접 화답
AD
이미지 확대 보기

'팝 레전드' 빌리 조엘, "영감 받았다"는 BTS 뷔에 직접 화답

방탄소년단(BTS) 뷔가 영감을 주는 아티스트로 꼽은 빌리 조엘을 꼽은 가운데, 빌리 조엘이 직접 화답해 눈길을 모은다.

뷔는 지난달 29일 위버스와의 인터뷰에서 'Butter'에 영감을 준 아티스트로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빌리 조엘을 제일 처음 꼽았으며, 빌보드를 비롯한 여러 외신이 이 사실을 보도했다.

빌리 조엘은 작곡가, 프로듀서, 피아니스트로 '음유시인' 또는 그의 곡을 따서 '피아노 맨'으로 불리며 큰 사랑을 받은 뮤지션이다. 제21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최우수 레코드상', 22회 그래미 어워드 '최우수 앨범상'과 '최우수 팝 남성 보컬상'을 동시 수상, 23회 그래미 어워드 '최우수 남성 록 보컬상' 그래미 3년 연속 수상, 1999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에 헌액, 2013년 케네디센터상을 수상한 거장으로, 72세의 고령에도 불구하고 활발하게 공연을 펼치고 있다.

이에 빌리 조엘은 "K팝 가수 뷔(본명 김태형)가 '버터'에 대한 영감을 준 아티스트에 대한 질문에 '빌리 조엘'이라고 답했다"고 전한 빌보드와 뉴스데이의 기사를 공식 홈페이지와 트위터, 페이스북에 게재해 양 뮤지션의 팬들을 놀라게 했다.

뉴스데이는 기사에서 "뷔는 클래식 아티스트에 대한 사랑을 얘기했으며 '버터'에 영감을 준 아티스트로 빌리 조엘을 언급했다. 빌리 조엘은 뷔가 팬들과 얼마나 잘 소통하는지 놀라워했다"고 전했다.

YTN star 이유나 (lyn@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