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인터뷰] '득녀' 이재은 "이제 행복할 때 됐다는 팬들...벌써 둘째 생각"

인터뷰 2022-11-24 16:07
이미지 확대 보기
[단독 인터뷰] \'득녀\' 이재은 "이제 행복할 때 됐다는 팬들...벌써 둘째 생각"
AD
배우 이재은 씨가 득녀한 소감을 전했다.

24일 이재은 씨는 YTN star와 전화 인터뷰를 통해 출산의 기쁨을 드러냈다.

이날 이재은 씨는 ”우리 부부가 아이를 정말 좋아해서 오래 기다린 순간이다. 출산 후 의사선생님께 이제 둘째 준비할 거라고 하니 엄청 놀라시더라“며 호탕하게 웃었다.

지난 21일 제왕절개를 통해 딸 김태리 양을 낳은 이재은 씨는 수술 후 한차례 고비를 넘겼다고.

그는 “제 몸상태가 좀 긴박했던지라 한참 정신이 없었다. 지금은 잘 회복하고 있는 단계”라고 현재 상황을 전하기도 했다.

이어 “지금 저와 친정엄마 사이가 정말 좋은데 우리 딸에게도 늘 친구 같은 엄마가 되고 싶다”고 했다.
이미지 확대 보기

[단독 인터뷰] '득녀' 이재은 "이제 행복할 때 됐다는 팬들...벌써 둘째 생각"

이미지 확대 보기

[단독 인터뷰] '득녀' 이재은 "이제 행복할 때 됐다는 팬들...벌써 둘째 생각"

43세로 비교적 늦은 나이에 전한 출산 소식에 가장 기뻐해준 이들은 바로 그의 오랜 팬들이다.

이재은 씨는 ”가족 다음으로 팬들이 축하를 해줘서 행복하다. ‘꽃길만 가자’ ‘이제 행복할 때 됐다’는 덕담들이 감사하고 좋았다“고 말했다.

앞으로 방송 활동은 잠시 육아를 위해 내려놓는다. 그는 ”육아가 우선이고 남편 따라 주거지도 광주로 옮겼기에 더 계획이 서지 않는다. 하지만 여기서라도 기회가 주어진다면 당연히 도전해볼 생각“이라고 전했다.

한편 아역배우 출신 이재은 씨는 지난 4월 열애와 함께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사진=오센, 이재은 SNS]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