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발생 및 예방접종 현황
확진 467,907명완치 405,543명사망 3,809명
1차 접종 42,653,944명접종률 83.1%

김수현 “’어느 날’로 첫 장르물 도전… 기회라는 생각”

방송 2021-11-26 14:39
이미지 확대 보기
김수현 “’어느 날’로 첫 장르물 도전… 기회라는 생각”
AD
‘어느 날’을 통해 OTT 작품에 처음으로 도전하는 배우 김수현이 출연 소감과 포부를 전했다.

26일 오후 2시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됐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제작발표회는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으며, 연출을 맡은 이명우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수현, 차승원, 김성규 등 작품의 주요 출연진이 행사에 참석했다.

쿠팡플레이 시리즈 ‘어느 날’은 평범한 대학생에서 하룻밤 사이 살인 용의자가 된 김현수(김수현)와 진실을 묻지 않는 밑바닥 삼류 변호사 신중한(차승원)의 치열한 생존을 그린 8부작 하드코어 범죄 드라마다.

김수현은 극중 평범한 대학생에서 하루아침에 살인 용의자가 된 김현수 역을, 차승원은 진실보다 자신의 생존이 중요한 생활형 변호사 신중한 역을 맡았다.

이날 김수현은 “책임감은 매 작품을 하면서 갖고 있다. 나이를 먹으면서도 갖고 있다. 책임감은 사라질 수 없는 것 같다. 더욱 발전된 모습에 대한 부담감이나 전작과 비교될 수 있다는 것에 대한 부담감이 항상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수현은 “그러나 부담감은 원동력이 되기도 해서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지금까지 맡았던 역할 중 이렇게까지 억울했던 적은 없었다. 장르물에 대한 첫 도전”이라며 새로운 도전에 대해 기대감을 모으기도 했다.

그는 “원작이 가진 매력을 할 수만 있다면 제 것으로 만들고 싶었다. 이건 기회라는 생각이 들었다. 극 중 현수로서 최선을 다해서 결백했고, 너무 억울했고, 서러웠고, 휘둘렸고, 성장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어느 날’은 오늘(26일) 밤 12시 첫 공개된다.

YTN star 김성현 (jamkim@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