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국내 발생현황
확진 88,120명완치 79,050명사망 1,576명
검사 누적 6,510,988명

이달의 소녀 츄, 학폭 의혹 부인... 소속사 “상황 묵과하지 않을 것”(전문)

방송 2021-02-23 09:16
이달의 소녀 츄, 학폭 의혹 부인... 소속사 “상황 묵과하지 않을 것”(전문)
AD
그룹 이달의 소녀 츄가 과거 학교폭력 가해 의혹을 부인했다.

츄의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23일 “제기한 주장은 사실과는 다른 내용이 포함되어 있음을 알려드린다”며 “당사는 근거 없는 허위 내용들로 아티스트의 이미지 및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가능한 범위 내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근거 없는 허위 내용들로 아티스트의 이미지 및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가능한 범위 내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상황을 묵과하지 않고,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자신이 츄와 중학교 동창생이며, 츄에게 폭언 및 따돌림 등 학교 폭력을 당했다는 폭로글이 등장한 바 있다.

다음은 츄의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입장 전문

현재 온라인상에서 퍼지고 있는 소속 아티스트 이달의 소녀 관련 이슈에 대한 당사의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먼저, 당사는 이슈와 관련된 내용 관계를 명확히 하여 더 이상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제기한 주장은 사실과는 다른 내용이 포함되어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이어 무분별하게 확산되는 일은 더 이상 없어야 할 것입니다.

또한 당사는 근거 없는 허위 내용들로 아티스트의 이미지 및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가능한 범위 내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을 알려드립니다.

더불어 상황을 묵과하지 않고,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확인되지 않은 일방적인 주장에 근거한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OSEN]

* YTN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의 학교폭력 피해 사례를 제보 받습니다.
현재까지 학교폭력 의혹으로 나온 스타들 관련 제보 및 다른 스타들 제보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 winter@ytnplus.co.kr
YTN STAR 학교폭력 피해 제보 1대 1 오픈 채팅 카톡방(https://open.kakao.com/o/sjLdnJYc)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