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계속되는 선행... 청각장애 아동에 8번째 소리 선물

방송 2022-11-30 11:18
이미지 확대 보기
박명수, 계속되는 선행... 청각장애 아동에 8번째 소리 선물
AD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개그맨 박명수 씨의 후원으로 석현지(가명) 아동이 인공달팽이관 수술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올해 1월 태어난 석현지 아동은 거대세포바이러스에 의한 감염으로 청각장애를 갖게 되었다. 석현지 아동 보호자는 “인공와우수술을 받고 언어재활치료를 꾸준히 받으면 소리를 들을 수 있다는 것을 알았지만, 경제적 어려움으로 수술비 마련에 대한 걱정이 앞섰다. 힘든 상황에서 박명수 님의 도움으로 수술을 받을 수 있었다”며 도움을 준 박명수 후원자에 감사를 전했다.

박명수 씨는2015년부터 8년째 청각장애인 지원을 위해 매달 정기후원으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 후원금으로 매년 한 명의 청각장애 아동에게 소리를 선물했다. 이번 석현지 아동까지 총 8명의 아동이 인공달팽이관 수술로 소리를 들을 수 있게 됐으며, 언어재활치료도 지원 중이다.

박명수 씨 측은 “아직 어린 현지가 수술로 힘들었을텐데, 재활치료를 잘 받고 세상의 많은 소리를 들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사랑의달팽이는 또한 경제적 어려움으로 언어재활치료를 지속하지 못하는 청각장애인을 위해 ‘엄마의 편지’ 캠페인을 진행 중이며, 사랑의달팽이 공식 홈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다.

한편 박명수 씨는 지난 24일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하 콘진원)이 주관하는 ‘2022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에서 국무총리표창을 받았다.

YTN star 최보란 (ran613@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