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현장] 세븐틴 “2년 4개월 짧지 않아…캐럿 정말 오랜만”

가요 2022-06-26 18:39
이미지 확대 보기
[Y현장] 세븐틴 “2년 4개월 짧지 않아…캐럿 정말 오랜만”
AD
세븐틴 멤버들이 고척 스카이돔을 가득 메운 팬들과 만난 벅찬 소감을 전했다.

26일 오후 6시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는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의 세 번째 월드투어 ‘BE THE SUN’ 서울 공연이 열렸다.

이날 세븐틴 멤버들은 “얼마만의 콘서트냐. 진짜 2년 4개월이라는 시간이 결코 짧지 않은 시간”이라며 오랜만에 공연장에서 만난 소감을 밝혔다.

이어 “팬들과 오랜만에 만났고 또 오랜만에 준비한 콘서트이니만큼 다들 재밌게 즐기고 스트레스도 풀었으면 좋겠다”면서 “팬들도 오늘 미친 듯이 놀 준비가 됐느냐”고 호응을 유도하는 등 여유로운 무대 매너를 보여줬다.

특히 팔 부상을 입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던 멤버 정한 씨는 팬들의 아쉬움을 함성으로 바꾸는 한편 “난 정말 괜찮다. 오늘도 열심히 하겠다”는 투어 강행의 의지를 드러내기도 했다.

이미지 확대 보기

[Y현장] 세븐틴 “2년 4개월 짧지 않아…캐럿 정말 오랜만”

한편, 세븐틴 월드 투어 ‘BE THE SUN’은 지난 2019년 펼쳐졌던 두 번째 월드투어 ‘ODE TO YOU’ 이후 약 2년 4개월 만에 펼쳐지는 월드투어다. 첫 번째 지역인 서울 공연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최대 규모의 오프라인 단독 공연이다.

또한, 세븐틴은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북미와 아시아 아레나 투어, 그리고 11~12월 일본 돔 투어를 통해 전 세계 캐럿들을 직접 찾아간다.

[사진=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YTN star 곽현수 (abroad@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winte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AD
알려드립니다
광고닫기버튼